• HOME
  • 소소한일상

아치나리 연낙이형 아버님

yeundeung

 

오늘 연낙이 형 아버님이 방아찌러 오셨네요^^

오랜만에 뵙고요

건강해 보이셔서 좋았습니다.

타지에 있는 자녀들에게 일용할 양식을 보내고

남는것은 팔기도 하고..드시기도 하시고…

쌀값이 너무 싸서 논농사 보다는 밭농사를 더 많이 한다고 하시네요..

“어째 쌀값이 개사료 보다 싸. 참나…”

늘 건강 하시기를 바라고  올해 가을에도 뵙겠습니다.

 

 




최근본 상품 (0)

배송정보
배송조회를 하시려면 송장번호를 클릭하세요
배송조회
상품명
주문번호
택배사
송장번호